이달의 특강

이달의 특강

CRASH COURSE OF THE MONTH

이달의 특강

이번주 강론 2018. 07. 08 - 행복하여라 의로움 ‹š문에

김대건신부.jpg


행복하여라 의로움 ‹š문에



박재식 신부

연중 제 14 주일


한 여름입니다. 7월이 되면 여름휴가와 방학이 떠오릅니다. 그런데 올해 7월은 전염병, 바이러스 때문에 참 고민이 많은 시기가 됐습니다. 이번 여름에는 멀리 여행을 떠나기보다는 근처에 사는 친지를 만나 감사의 고백을 하고, 서로 위로하는 시간을 가지면 좋을 듯합니다.

 

오늘 우리는 김대건 안드레아 사제 순교자 성인을 기억합니다. 인터넷 검색을 비롯해 여러 방법으로 김대건 신부님에 관한 자료를 찾아봤습니다. 김대건 신부님 삶에 대한 설명은 공통적으로, 대략 이렇게 시작됩니다. “1821년 충청도 솔뫼마을에서 태어난 성인은 어려서부터 비상한 재주(훌륭한 재주)와 굳센 성격(강한 의지력)과 진실한 신심(경건한 신심)으로 생활하던 중

 

즉 어릴 때부터 특출했다는 말인데, 김대건 신부님이 비상한 재주와 강한 의지력을 지녔다고 판단한 근거는 나오지 않았습니다. 성경에 언급된 신앙 선조 대부분은 어른이 됐을 때도 평범하거나 그에 못 미치는 경우도 있습니다. 한 예로 아브라함이 있습니다. 75세에 하느님의 약속을 믿고, 이사악이 태어날 때까지 신실하게 하느님 말씀을 따라 생활했습니까?

 

그 땅에 기근이 들었다. 그래서 아브람은 나그네살이하려고 이집트로 내려갔다. 그때 아내에게 말하였다. ‘당신은 내 누이라고 하시오. 그래서 당신 덕분에 내가 잘되고 내 목숨을 지킬 수 있게 해주시오”(창세 13,10-20)라는 기록에서 볼 수 있듯이, 자신의 목숨을 위해 부인을 파라오에게 내주는 겁 많고 부도덕한 사람입니다.


또한 사라이의 몸종 하가르에게서 대를 이으려 하였다는(창세 16,2) 기록에서, 하느님과의 약속을 얼마나 의심하고 살았는지 알 수 있습니다. 유다인이 가장 존경하는 다윗의 일생은 어떠했나요? 그 외에도 엘리야, 요나 등 많은 예언자가 하느님의 선택을 받지 않으려고 이리저리 도망 다녔습니다.

 

저 는 이렇게 평범한 이들이 더 마음에 끌립니다. 어린 시절부터 특출한 재능을 지닌 영웅을 닮기에는 애초부터 힘들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영웅을 포기하고 저 멀리 있는 이야기 속 한 주인공으로, 혹은 소설 속의 한 인물로 투사(透寫)하게 됩니다.

 

교 우 여러분은 어떤 성인(聖人) 순교자를 만나고 싶습니까? 그저 바라만 보아야 하는 초인적 능력을 지닌 분을 원하시나요? 아니면 우리 주변에서 흔히 만날 수 있는, 신앙생활에 대해 갈등을 겪고 죄를 범하지만 회개하면서 결국은 하느님 말씀을 따라 살아가는 성인을 원하시나요?

 

그 래서 저는 기도 드립니다. “행복하여라, 의로움 때문에 박해를 받는 사람들!”이라는 말씀으로 기뻐할 수 있는 신앙인, 김대건 신부님의 모든 신자는 천국에서 만나 영원히 복을 누리기를 간절히 바랍니다.”(김대건 신부의 편지 중)라는 말씀을 통해 갈등과 어려움을 극복하는 떳떳한 신앙인이 되길 말입니다.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